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9-17 오전 11:59:0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경제

16일 고성 28, 29, 30번 확진자 3명 연이어 발생


고성신문 기자 / gosnews@hanmail.net입력 : 2021년 07월 16일
↑↑ 고성28번 29번 30번 확진자 발생과 관련해 백두현 군수가 브리핑을 하고 있다.
ⓒ 고성신문
고성27번 확진자가 발생한 후 하룻밤 사이에 고성 28번, 29번, 30번 확진자가 연이어 발생했다.
고성군은 16일 12시 46분 고성군 공식밴드를 통해 세 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
생했다는 사실을 전했다. 이어 13시 30분 백두현 군수가 고성군청 중회의실에서 브리핑을 통해 확진자 발생 현황 및 군 조치사항에 대해 밝혔다.
고성28번 확진자는 고성 27번 확진자의 지인이고, 고성29번과 고성30번 확진자는 각각 통영 87번, 통영 93번 확진자의 밀접접촉자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군은 추가 확진자에 대해서도 현재 심층 역학 조사 중이며, 접촉자에게는 전화와 문자로 신속히 안내하고 있다.
앞서 지난 15일 발생한 고성27번 확진자의 가족과 파머스마켓 종사자들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16일 오후 4시 현재까지 검사 결과가 나온 이용자 중에서는 추가 확진자가 없으나 이날 3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동시에 발생했다.현재까지 어제 선별진료소를 통해 검사받은 인원 총 3천571명 중 2천371명은 음성이며, 나머지 1천200명에 대해서는 검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개별 문자발송 및 고성군 공식밴드에 공지할 예정이다.백두현 군수는 “안내 전화나 문자를 받으신 분들은 즉시 고성군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주시길 바란다”며 “검사 결과를 보고 사회적 거리두기의 단계를 상향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이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라는 안타까운 소식으로 다시 큰 고비를 맞이했지만, 그동안 행정과 군민들이 함께 쌓아온 빠르고 선제적인 방역이 다시 한번 그 힘을 발휘할 때”라며 “감염 전파와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백두현 군수 브리핑 전문
(2021년 7월 16일 오후 1시 30분)

존경하는 군민여러분, 고성군수 백두현입니다.
어제 재난문자와 밴드를 통해서 고성27번 확진자가 발생했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군민 여러분께 전하였습니다.
다행히 27번 확진자의 가족과 파머스마켓 종사자는 전원음성판정을 받았고 현재까지 검사결과가 나온 이용자 중에서는 추가확진자가 없습니다.
하지만 오늘 3명의 확진자가 동시에 발생했고 지금은 대단히 위중한 상황입니다.

고성28번 확진자는 고성27번 확진자의 지인이며,
고성29번 확진자는 지역의 모기업체 기숙사에 거주하며, 통영87번 확진자와 접촉하였고 관내의 동선은 없고
고성30번 확진자는 직장이 통영으로 통영93번 확진자와의 접촉으로 확진판정을 받았습니다.

우리군 행정은 추가 확진자에 대해서도 현재 심층역학 조사중이며 접촉자에 대해서는 신속히 전화와 문자로 알려드리고 있습니다.
안내 전화나 문자를 받으신 분께서는 즉시 고성군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주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지금까지 어제, 선별진료소를 통해 검사받은 인원 총 3,571명 중 2,371명은 음성이며,
나머지 1,200명에 대해서는 검사결과가 나오는 대로 알려드리겠습니다.

군민 여러분.
지금은 그 어느 때보다 상항이 위중한 시기로 우리 행정에서는 검사결과를 보고 사회적거리두기 단계를 상향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하루라도 빨리 지금의 위기를 벗어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군민 여러분의 협조와 참여가 절실합니다.

존경하는 군민 여러분!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라는 안타까운 소식으로 우리군은 다시 큰 고비를 맞이하였습니다.
그동안 고성군 행정과 군민여러분과 함께 쌓아온 어느 지자체보다 빠르고 선제적인 방역이 다시 한번 그 힘을 발휘할 때입니다.
감염 전파와 확산 최소화를 위해 모든 우리군의 행정력을 집중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고성신문 기자 / gosnews@hanmail.net입력 : 2021년 07월 16일
- Copyrights ⓒ고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만평
상호: 고성신문 / 주소: [52943]경남 고성군 고성읍 성내로123-12 JB빌딩 3층 / 사업자등록증 : 612-81-34689 / 발행인.편집인 : 하현갑
mail: gosnews@hanmail.net / Tel: 055-674-8377 / Fax : 055-674-83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163 / 등록일 : 1997. 11. 10
Copyright ⓒ 고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현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