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11 오후 04:11: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GBS고성방송
카드뉴스
포토뉴스
만평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특집
주요뉴스
김민지 시조시인의 작품집 ‘타임머신’이 경남문학상 우수작품집상을 수상했다.경남문인협회(회장 김일태)는 지난 6.. 
가을볕이 가득한 동동숲에 한글 놀이터가 열렸다.(사)동시동화나무의 숲에서는 지난 9일 한글날을 맞아 특별프로그램 ..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앞두고 있는 송학동고분군이 일명 ‘인생샷’ 명소로 입소문을 타면서 방문객이 급증하.. 
1919년 10월 1일 개교한 회화초등학교가 개교 100주년을 맞이했다.회화초등학교 총동문회(회장 정희범)는 지난 5일 모.. 
휘적이던 발끝이 순식간에 하늘을 향해 날아오른다. 몰아치던 장단이 잦아들고, 광대들의 재담이 벌어진다. 고성오광.. 
가을을 맞아 고성공룡시장을 찾은 군민들과 상인들이 신나는 공연으로 신명나는 시간을 보냈다.고성공룡전통시장상인.. 
고성군민상 수상기념메달의 부활이 또다시 선거법에 부딪혀 불가능한 상황이다.고성군민상동우회는 지난 1일 임시총회.. 
양식어민들이 연안어선에만 지원되는 소형연안어선 노후기관대체구입비지원 사업에 양식장 관리선도 포함시켜 달라는 .. 
제주 성산포에서 뱃길로 15분. 하늘과 바다가 닿은 섬, 우도에서 태어난 소녀는 당연히 그 바다에 살 줄 알았다. 그때.. 
자란만 해역을 상괭이 등 해양생물보호구역으로 지정하기 위한 논의가 진행 중이다. 이와 관련해 이달 중 주민설명회.. 
본사는 7년 연속 지역신문발전위원회, 9년 연속 경남지역신문발전위원회 우선지원대상사로 선정됨에 따라 미래의 주역.. 
 
소가야문화제의 백미라 불리는 읍·면 농악경연에서 삼산면이 장원을 차지했다.국제로타리 3590지구 고성 로타리클럽.. 
폭우와 강한 바람을 동반한 제18호 태풍 미탁 영향으로 인해 고성지역 곳곳에 피해가 잇따랐다.고성군에 따르면 지난 .. 
제42회 소가야문화제에서는 다양한 문화예술행사가 개최돼 제각기 다져온 실력을 겨뤘다.행사 첫날인 지난달 30일 가.. 
고향에서 펼쳐진 재부고성향우회장배 골프대회에서 강희중, 김해경 향우가 각각 남녀 우승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고성지역의 올 현재 범죄발생이 지난해보다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특히 폭력 절도 등 5대 범죄발생은 현재 2.. 
소가야문화제 군민노래자랑에 트로트 여왕 장윤정이 출연해 군민들이 열광했다.고성문화원가요회(회장 김종석)은 지난.. 
배우고 때때로 익히면 어찌 즐겁지 아니한가(學而時習之 不亦悅乎·학이시습지 불역열호).논어의 첫 구절이다. 배움을.. 
한과 흥이 담긴 우리 소리가 고성군민들을 사로잡았다.(사)한국국악협회 고성군지부는 지난달 30일 고성읍 일원에서 .. 
비가 오는 날씨에도 치러진 군민체육대회에서 고성읍이 종합우스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제47회 군민체육대회가 지.. 
 
고성군민의 가장 큰 잔치인 소가야문화제가 초가을 고성벌을 신명으로 가득 채웠다.제42회 소가야문화제 및 제47회 군..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인해 올해 개최예정이었던 제4회 농산물 한마당축제가 취소됐다.농업인단체협의회는 지난달 26.. 
꼬마시인들이 시를 낭송하는 맑은 소리들이 동동숲을 가득 메웠다.지난달 29일 동시동화나무의 숲 작은도서관에서는 .. 
고성군은 청년정책을 함께 만들어나갈 청년정책위원회가 구성됐다.군은 지난달 27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백두현 군수를.. 
고성군이 수소에너지 융복합단지 유치를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지역주민들과 소통하면서 추진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 
고성군이 산림청의 ‘2020년 선도 산림경영단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사업비 75억 원을 확보했다.산림청은 지난 .. 
아프리카돼지열병이 경기 북부에서 확산 조짐을 보이면서 전국 축제들이 속속 취소되는 가운데 소가야문화제 및 군민.. 
고성군체육회 30개 경기단체와 지역기업 35곳이 고성체육활성화를 위해 손잡았다.군은 지난 26일 고성군실내체육관에.. 
경상남도지사기 어르신 농악경연대회에서 고성문화원 소가야풍물단이 경상남도문화원연합회장상을 수상했다.고성문화.. 
배움에 대한 열정은 나이와는 무관하다. 현역에서 물러난 은퇴자라고 해서 학습에 대한 열망이 없는 것이 아니다. 그.. 
 
정치·의회
농수산
교육
문화·체육
사회·경제
상호: 고성신문 / 주소: [52943]경남 고성군 고성읍 성내로123-12 JB빌딩 3층 / 사업자등록증 : 612-81-34689 / 발행인.편집인 : 하현갑
mail: gosnews@hanmail.net / Tel: 055-674-8377 / Fax : 055-674-83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163 / 등록일 : 1997. 11. 10
Copyright ⓒ 고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하현갑